앞치마 두른 김동진 총장 “붕어빵 드시고 가세요”
상태바
앞치마 두른 김동진 총장 “붕어빵 드시고 가세요”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3.11.28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학·처장 20여 명과 12월 1일까지 붕어빵 직접 구워 간식 제공

- 재학생들 “학생들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 느껴져 가슴 따뜻해”
사진 = 김동진 광주대학교 총장이앞치마를 두르고 붕어빵을 굽는 파격적인 소통 행보를 보였다.
사진 = 김동진 광주대학교 총장이앞치마를 두르고 붕어빵을 굽는 파격적인 소통 행보를 보였다.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따뜻한 붕어빵 드시고 취·창업, 기말고사 대박 나세요~”

‘대가젊총(대한민국에서 가장 젊은 총장)’ 김동진 광주대학교 총장이 이번엔 앞치마를 두르고 붕어빵을 굽는 파격적인 소통 행보로 재학생들의 마음을 훔쳤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김동진 총장은 27일 오전 교내 호심관 4층 라이티라운지에 붕어빵 나눔 부스를 마련, 주요 학·처장들과 함께 직접 구워낸 따끈한 붕어빵을 학생들에게 나눠주는 깜짝 이벤트를 벌였다.

조주형(문예창작과) 학생은 “앞치마를 두른 총장님과 대학 관계자분들의 모습을 보며 학생을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이 느껴져 가슴이 따뜻해진다”며 “정성 들여 구워 주신 붕어빵의 기운을 받아 기말고사와 취업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사진 = 붕어빵 나눔 부스

광주대 학·처장 20여 명이 봉사에 참여하는 붕어빵 나눔 부스는 오는 12월 1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닷새 동안 운영된다.

한편 김동진 총장은 지난해 2학기 대동제에서 ‘총(장)카페’를 운영한 데 이어 올해 1학기 23학번 신입생 대상 단과대학별 토크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재학생과 격의 없는 소통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