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귀농·귀촌 체험마을 ‘목공예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광양시, 귀농·귀촌 체험마을 ‘목공예 프로그램’ 운영
  • 장우종
  • 승인 2020.10.30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월 중순까지 10회에 걸쳐 운영, 따뜻한 공동체 문화 확산 나서 -

 

[코리아 안전 뉴스 기동취재] 장 우종 기자=광양시는 지난 29일 다압면 염창마을에서 귀농·귀촌인과 정주민 간 융화하고 상생하는 따뜻한 공동체 문화 확산을 위해 목공예 프로그램을 가졌다고 밝혔다.

 

시는 캄포도마, 의자, 보조테이블, 서랍장 만들기 등 다양한 목공예 프로그램을 12월 중순까지 총 10회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다.

염창마을에는 36가구 중 귀농·귀촌인이 18가구(50%)이며, 지난해 귀농귀촌 체험마을로 선정된 후 예비 귀농인이 일정기간 거주하며 영농체험을 할 수 있도록 귀농인의 집 2개소와 체험농장 1개소, 소형농기계 5종 구비 등 예비 귀농인이 찾고 머물고 싶은 마을로 거듭나고 있다.

 

이삼식 농업지원과장은 “염창마을에서 기획 운영하는 이번 목공예 프로그램을 통해 귀농·귀촌인이 정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화합하는 기회가 되고, 실생활에도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귀농귀촌 체험마을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