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하늘 누빈 제주 소방헬기‘한라매’도민 생명 지켜내
상태바
설 연휴 하늘 누빈 제주 소방헬기‘한라매’도민 생명 지켜내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2.13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소방, 설 연휴 기간 총 1,086건 출동…신속 대응으로 인명피해 최소화
설 연휴 하늘 누빈 제주 소방헬기‘한라매’도민 생명 지켜내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설 연휴 기간에도 “긴급 이송이 필요합니다”라는 한마디에 분주히 하늘을 누빈 제주소방 119항공대가 도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켜냈다.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10일 설날 당일 대동맥 박리 증상을 호소하는 50대 환자 A씨를 제주 소방헬기 ‘한라매’를 이용해 제주에서 서울까지 긴급 이송했다.

제주도민인 A씨는 갑작스러운 허리 및 등 부위 통증으로 제주지역 종합병원 응급실을 찾았으나 도내 수용 가능한 병원이 없어 긴급 이송을 요청했다. 이에 제주소방 119항공대는 전문 응급치료가 가능한 이화여자대학교 서울병원으로 환자를 긴급 이송했다.

2시간이 넘는 장시간의 비행 동안 항공대원들은 헬기에 설치된 구급장비를 활용해 환자 상태를 확인하고 안정시켰으며, 서울소방본부에 구급차 대기 협조를 요청해 착륙 즉시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송했다.

현재 환자는 119항공대원과 의료진의 노력으로 무사히 건강을 회복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출동한 119항공대 황성호 대원은 “연휴기간에도 반복되는 출동에 긴장의 연속이었지만,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킨다는 자부심으로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고민자 소방안전본부장은 “도민이 필요로 하는 순간, 119항공대가 신속하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항상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생명보호에 앞장서는 도민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소방은 이번 설 연휴 기간(24. 2. 8. 18:00 ~ 2. 13. 09:00) 총 1,086건의 현장 출동 등 각종 화재 및 구조·구급사고에 빈틈없이 대응하며 인명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고 도민안전 수호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