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금산면, 청년회로부터 좀도리 성금 기탁받아
상태바
고흥군 금산면, 청년회로부터 좀도리 성금 기탁받아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4.04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좀도리 성금 모금에 참여하며 온기 나눔에 동참
고흥군 금산면, 청년회로부터 좀도리 성금 기탁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고흥군 금산면은 지난 3일 금산면 청년회로부터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손길을 전하기 위한 좀도리 성금 314만 원을 기탁받았다.

‘좀도리’란 전라도 방언으로 밥을 지을 때마다 쌀을 한 움큼씩 덜어내어 모아두는 항아리를 의미한다.

좀도리 성금은 이처럼 모두가 더불어 잘 살기 위한 상부상조의 정신에서 비롯됐다.

이렇게 십시일반 작은 정성이 모아져 큰 성금이 된 좀도리 모금액은 전액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송금한 후 금산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재교부돼 도움이 필요한 우리 지역 어려운 이웃을 살피는 데 쓰이고 있다.

황진동 금산면장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금산면 복지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