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주거환경 개선사업 전개
상태바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주거환경 개선사업 전개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4.04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십자봉사회·드림스타트·장애인복지관·부안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연계 사업 펼쳐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주거환경 개선사업 전개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부안읍 행정복지센터와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회장 박영숙) 회원 20명은 지난 4일 저장강박증장애 가구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펼쳤다.

수혜가구는 지적장애 세대로, 가사활동 능력이 부족하여 집 안 위생상태가 엉망이었고, 저장강박증이 있어 방에는 천장 높이까지 안 입는 옷가지 및 쓰레기들이 산더미처럼 쌓여있는 등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부안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해당 가구의 열악한 주거환경과 학령기의 아동이 있는 점을 고려하여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하다고 인지하고, 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와 협력하여 주거환경개선에 돌입했다.

이날 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 회원 및 부안군 드림스타트, 부안군 장애인복지관 직원들이 힘을 모아 집 안팎에 적재 되어있던 쓰레기 5t가량을 수거하고 집 내·외부 환경을 정리하며 봉사활동을 펼쳤다.

박영숙 협의회장은 “회원들의 값진 땀으로 해당 세대에 쾌적한 환경을 선물해 드린 것 같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적십자봉사회가 필요한 곳에 발 빠르게 찾아가 도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주거환경개선 지원을 받은 추 모 씨는 “새롭게 바뀐 환경에서 가족들과 힘차게 살아가겠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해당가구에는 부안장애인복지관에서 도배장판을 부안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노후 된 싱크대 교체, 전북적십자사와 연계하여 화장실 개선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