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자치도, 어린이놀이시설 안전사고 예방 현장 점검 추진
상태바
전북자치도, 어린이놀이시설 안전사고 예방 현장 점검 추진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4.04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누리파크 어린이놀이시설 도·장수군 합동 현장점검 실시
전북자치도, 어린이놀이시설 안전사고 예방 현장 점검 추진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전북특별자치도가 도내 어린이들의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봄철을 맞아 안전캠페인에 나섰다.

전북자치도는 4일 안전점검의 날을 맞아 어린이 놀이시설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장수군 소재 어린이놀이시설 현장 점검과 어린이 안전 홍보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작년 7월에 완공된 장수 누리파크 어린이놀이시설을 대상으로 전북자치도와 장수군이 합동으로 실시했다.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법'에 따라 ▲안전검사 ▲보험가입 ▲안전교육 이수여부 등 법정의무 이행사항과 ▲시설물 관리실태를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장수 누리파크는 2022년 실외 발물놀이장 및 모험놀이터 개장을 시작으로 2023년 실외 자연놀이터와 실내 어린이생활문화센터가 완공됐다.

물놀이용 놀이기구, 공중놀이기구 등 996㎡ 규모의 실내 어린이놀이시설을 보유해 작년 한해 11만명이 방문했고, 올해도 많은 방문객들이 예상된다.

전북자치도는 도내 2400여 개 어린이 놀이시설에 대해 시군과 합동으로 4월 중 안전점검을 실시하여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지시정 조치하고 중대한 결함이 발견된 경우 관리주체에게 개선명령 후 확인 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전북자치도는 정기시설검사와 안전교육, 보험가입 등 법정의무이행 여부에 대해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하여 안전관리를 추진할 방침이다.

노형수 전북자치도 안전정책과장은“어린이 놀이시설은 어린이들이 창의성과 사회성을 배우는 중요한 공간이다”며 “어린이들이 어린이놀이시설을 언제나 안심하고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