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전비, 제53대·54대 단장 이취임식 거행
상태바
1전비, 제53대·54대 단장 이취임식 거행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5.02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54대 공군 제1전투비행단장으로 김중수 준장(진) 취임

-“ 비행안전과 지상안전이 보장된 가운데 주임무 완수해 나갈 것 ”
사진 = 1전비, 제53대·54대 단장 이취임식 거행
사진 = 1전비, 제53대·54대 단장 이취임식 거행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이하 ‘1전비’)은 5월 2일(목), 김준호 공중전투사령관 주관으로 주요 지역 기관장, 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대·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단장의 취임을 알리는 인사명령 낭독이 진행 중이다. (왼쪽부터 취임 단장 김중수 준장(진), 공중전투사령관 김준호 소장, 이임 단장 변성은 준장) (사진 = 하사 장석원)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단장의 취임을 알리는 인사명령 낭독이 진행 중이다. (왼쪽부터 취임 단장 김중수 준장(진), 공중전투사령관 김준호 소장, 이임 단장 변성은 준장) (사진 = 하사 장석원)

이날 공군 공중전투사령관으로부터 지휘권을 상징하는 부대기(旗)를 인수받은 김중수 신임 단장(준장(진), 공사 45기)은 대한민국 서남부 영공 수호와 최강의 정예전투조종사 양성을 책임지는 제1전투비행단 54대 단장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이 취임사를 낭독하고 있다. (사진 = 상사(진) 박성현)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이 취임사를 낭독하고 있다. (사진 = 상사(진) 박성현)

김중수 단장은 공군사관학교 45기로, 1997년 공군 소위로 임관하여 17전비 항공작전전대장, 공군본부 비서실 지휘관리과장, 국가안보실 행정관 등의 주요 보직을 역임하였다.

김중수 단장은 취임사를 통해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제1전투비행단의 54대 단장으로 취임한 것에 무한한 영광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기본과 원칙에 충실하고 규정과 절차를 준수하는 것을 바탕으로, 비행안전과 지상안전이 보장된 가운데 주임무를 완수해 나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이 장병들의 경례에 수례하고 있다. (사진 = 상사(진) 박성현)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이 장병들의 경례에 수례하고 있다. (사진 = 상사(진) 박성현)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준호 전투사령관이 김중수 취임 단장에게 지휘권을 상징하는 부대기를 이양했다. (좌: 김준호 전투사령관, 우: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 (사진 = 상사(진) 박성현)
사진 =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5월 2일(목) 기지 내 강당에서 제53·54대 단장 이취임식을 거행하였다. 김준호 전투사령관이 김중수 취임 단장에게 지휘권을 상징하는 부대기를 이양했다. (좌: 김준호 전투사령관, 우: 김중수 제1전투비행단장) (사진 = 상사(진) 박성현)
사진 = 신임단장과 함께 호남기자협회회장과 간사가 함께 취임기념사진을 찍었다.
사진 = 신임 김중수 단장과 함께 호남기자협회회장(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편집장)과 간사(보는뉴스 김용확 대표)가 함께 취임 기념사진을 찍었다.

한편, TA-50 Block2 최초 도입, 전투지휘검열 등 성공적으로 임무를 완수한 이임 단장 변성은 준장은 드론작전사령부 참모장으로 영전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