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만덕동, 만성리 검은모래 해변서 줍킹!
상태바
여수시 만덕동, 만성리 검은모래 해변서 줍킹!
  • 장우종 기자
  • 승인 2024.05.16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리고의 집 수녀님, 새마을 부녀회 등 참여…아름다운 섬 가꾸기 출발선 기대

[코리아 안전 뉴스] 최 후동 기자=여수시 만덕동(동장 문우환)은 지난 13일 예리고의 집 수녀님과 새마을부녀회 회원 등 약 25명과 함께 만성리 검은모래 해변에서 쓰레기 줍킹(줍다의 줍과 워킹의 킹의 조합)에 구슬땀을 흘렸다.

시에 따르면 만성리 해수욕장은 전국에서 유일한 검은모래 해변으로 사계절 방문객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최근에는 맨발걷기 장소로도 손꼽히고 있고 전현무계획, 1박2일에서도 소개된 장소로 많은 관광객이 찾는 명소이다.

하지만 최근 많은 관광객이 찾는 만큼 생활 쓰레기도 많이 발생하고 비가 자주 내려 해양쓰레기가 밀려와 예리고의 집 수녀분이 지난 만덕동 열린시정 대화시간에 합동 줍킹를 건의해 행사가 추진됐다.

문우환 만덕동장은 “아름다운 만덕동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주신 참여자분들게 깊은 감사를 드리며, 만덕동 검은모래 해변 줍킹이 2026년 여수세계섬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한 아름다운 섬 가꾸기 출발선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