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백호문학관, ‘나는 임제올시다’ 운영
상태바
나주시 백호문학관, ‘나는 임제올시다’ 운영
  • 오명하 기자
  • 승인 2024.05.16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시대 신분증 ‘호패’ 주제로 가족 체험 프로그램 진행
‘나는 임제올시다’ 체험 프로그램 안내 자료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 나주시 백호문학관이 5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가족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한다.

나주시는 오는 25일 오후 2시 백호문학관에서 조선시대 신분증인 호패에 대해 알아보고 직접 호패를 만들어 보는 ‘나는 임제올시다’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호패는 조선시대 신분증으로 신분과 품계에 따라 만드는 재료와 기재하는 내용이 달라진다.

호패 중에는 상아구슬이나 풍성한 술로 화려하게 장식된 것도 있어 장신구에 대한 당시 사람들의 취향을 살펴볼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어린이가 포함된 가족 대상으로 18일까지 백호문학관 누리집에서 선착순으로 신청 받는다.

백호문학관 관계자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가족들이 즐겁고 유익한 활동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백호문학관은 나주 출신의 위대한 문학가인 백호 임제의 작품세계를 기리기 위해 지난 2013년 나주시가 설립한 공립문학관이다.

전시실, 수장고, 문화나눔실, 집필실을 갖추고 있다.

유・초・중・고 학생부터 성인, 학급 및 학교, 기관이나 단체 대상 체험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