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완동 지사협, 청각장애인 가정에 ‘안전한 빛’ 선물
상태바
수완동 지사협, 청각장애인 가정에 ‘안전한 빛’ 선물
  • 오명하 기자
  • 승인 2019.11.12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안전뉴스] 오명하 기자=  12일 광산구 수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 지사협)가 저소득 중증 청각장애인 가정 7세대에 집 밖 손님 방문 알림, 응급상황 감지 등 기능이 있는 초인등을 설치했다.

김동일 수완동 지사협 위원장은 “초인등 보급은 안전사각지대에 놓인 청각장애인들의 주거복지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주민의 복지 욕구를 잘 살펴서 생활밀착형 사업을 발굴·실천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초인등은 방문객이 집 밖에서 벨을 누르면 실내등이 깜빡이며 외부 상황을 알려주는 장치로 화재 대피 등 응급상황에 유용하게 쓰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