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읍, 저장강박 위기가구 주거환경 개선 지원
상태바
구례읍, 저장강박 위기가구 주거환경 개선 지원
  • 장우종
  • 승인 2019.12.20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리아 안전 뉴스 기동취재 박 영필]=구례읍(읍장 이병호)에서는 지난 18일 저장강박증으로 집안 가득 폐기물 쓰레기를 쌓아두어 위기상황에 놓인 가구에 대해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지원 했다고 밝혔다.이날 주거환경개선사업에는 구례읍 복지기동대원(대장 윤용준), 구례군 가사간병협회원(총무 홍인표), 봉남마을 복지이장, 구례읍 맞춤형복지팀 등16명이 동참하였다.집 안팎 곳곳에 쌓여 있는 12t가량의 쓰레기를 배출·청소에 힘을 모았으며, 도배·장판, 페인트칠, LED 전등교체, 가스·보일러 점검 등 재능기부를 통해 깨끗하고 따뜻한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정비하였다.더불어 앞으로 월 1회 대상가구를 방문하여 모니터링하며 청소지원을 약속하였다. 이병호 구례읍장은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로 폐기물이 쌓여있던 집이 봉사자들의 도움으로 온기 가득한 집이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복지 위기가구 발굴과 맞춤형복지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