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선상 응급환자 헬기이용 긴급이송
상태바
여수해경, 선상 응급환자 헬기이용 긴급이송
  • 장우종
  • 승인 2019.12.14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상 낚시 중 허리디스크로 이상으로 하반신 마비 증세 보여.

 

[코리아 안전 뉴스 기동취재 장우종]=백도 인근 해상에서 선상 낚시 중 허리디스크 증세를 보인 50대 낚시꾼을 해경 헬기로 긴급 이송했다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어제 오후 756분경 전남 여수시 삼산면 백도 남서쪽 10km 앞 해상 낚싯배 H (9.77, 승선원 16, 여수선적)에서 응급환자가 발생했다며, 낚싯배 선장이 해경에 구조요청 하였다 13일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500톤급 경비함과 서해지방청 헬기를 급파하였고, 선장 상대 응급환자 상태 확인 결과 응급환자 A (51, , 서울거주) 씨는 평소 협심증 질환을 앓고 있으며, 다리에 힘이 들어가지 않는다고 하여, 즉시 거문도에 있는 보건 진료를 지시하였다.

이어, H 호는 거문도에 입항, 응급환자 A 씨는 거문보건지소에 내원 공중보건의 진료 결과 허리디스크 이상으로 하반신 마비 진행이 의심된다며, 육지 대형병원의 진료가 필요하다는 요청에 따라 즉시 서해지방청 헬기를 이용 응급환자와 보호자를 탑승 신속하게 이송하여, 여수 소재 병원으로 이송 조치했다.

해경 관계자에 따르면, “병원으로 이송된 A 모 씨는 다행히 생명엔 지장이 없는 상태로 응급치료를 받고 귀가하였으며”, “여수해경은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24시간 비상 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해경은 올해 현재까지 섬 지역과 해상에서 함정과 항공기 등을 이용 응급환자 105명을 긴급 이송해 국민의 생명 지킴이로서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